Speedster 스트랩 상품상세설명 페이지

오픈마켓 판매전문가 교육과정을 수강하면서 만든 상품 상세설명 이미지입니다. 실제로 물건을 팔 것도 아닌데.. 하라고 하니까
하긴 해야해서.. 집에서 굴러다니는.. 사은품으로 받은 Lowepro Speedster 스트랩을 촬영해서 만들었습니다. 이것도 힘드네요.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은 등록하는 과정에서 완료는 안하고 그전까지만 해본다고 하는데.. 가끔은 왜 내가 이걸하고 있는걸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ㅋ

일찍 끝나고 집에가서 쉬고 싶은데.. 배도 고파서.. 지금 난리가 났는데.. 어떻게 버텨야할지.. 이제 1시간 남았습니다. 화이팅~

Project Management Tool이 필요한가?

요며칠.. 아니 이번 주는 계속 Project Management Tool에 관한 자료를 찾고 또 괜찮다 싶은 것은 다운받아서 설치를 하고 있다.
Microsoft의 Project같은 것도 있는데 이것은 일단 고가이기 때문에 제처둔 상태이고 공개된 것 중에서 찾으려고 하니 쉽지 않다.

일단 지금까지 찾은 프로그램으로는 몇 가지가 있는데요.. 테스크탑에 설치하는 것도 있고 웹베이스인 것도 있고.. 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에서 말한 것을 설치해보고 테스트도 해보면서.. 일단은 Trac쪽으로 기울고 있긴 하지만.. 아직 Trac는 설치해서 사용을 해본
것이 아니라.. 좀 더 테스트를 해본 후에 결정을 하기로 했다. 세 가지 프로그램 모두 각각 장단점이 있는데.. 일단 넥스트플랜은
개인일정관리에는 참 좋을 것 같다. 약간의 편법을 동원해서 공유도 할 수 있지만.. 그리고 eGroupWare의 경우에는 웹베이스로
Gannt Chart도 지원을 하는데.. 약간의 출력에서 약간 문제가 있는 것 같다. 그리고 부수적인 기능들이 많아서 설치 운영
환경을 구성하는 것도 쉽지는 않았다. Trac는 많이 사용하는 것으로 나도 이야기는 많이 들었지만 실제로 설치하고 사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금도 열심히 다운을 받고 있는데.. 다행히 윈도우 환경에서 한번에 설치를 할 수 있는패키지를
제공해주는 프로젝트
가 있어서.. 그 파일을 다운받아 설치를 해보려고 한다. 아직 55%.. 오늘 인터넷 너무 느리다. 휴~

사실 가만히 생각을 해보면 Tool이 안좋아서 관리가 안되는 것은 아니다. 엑셀로 Gannt Chart를 만들어서 관리를 잘 하는 곳도
있다고 이야기를 들었다. 물론 이런 Tool를 쓰면 편하겠지만.. 그 보다는 관리를 하겠다는 의지가 더 중요한 것이 아닌가싶다.
Tool이 아무리 좋아도.. 의지가 없다면.. 그것은 그냥 아무짝에도 쓸모없는 꼴이 되고 마는 것이니까.. 제대로 관리를 하겠다고
Tool를 찾아보라고 하는거니 나도 될수있는한 열심히 찾아보고 또 테스트를 해볼 생각이다. 다른 업무는 거의 못하고 거의
매일 이 일만 하고 있는데.. 집에가면 머리가 지끈거릴 정도로 머리가 많이 아프다. 아마도 신경을 많이 쓰고 있어서가 아닌가
싶은데.. 이 고통을 누가 알아주면.. 알아주길 바라는 것은 아니지만.. 어찌되었든 제대로 테스트해보고 하나를 정해야겠다.

Adobe Flash Player 9.0.115 업데이트

Adobe Flash Player의 업데이트 버전이 공개되었습니다. 버전 정보는 9.0.115.0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Flash Player 업데이트 방법은 아래 이미지를 보시면 됩니다. 전에 썼던 글이 없으니.. 이럴 때 불편하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밑줄 친 경로로 접속 한 후 Shockwave Flash Object를 찾아 마우스 오른 클릭하시면 업데이트 메뉴가 있습니다.
이 업데이트 메뉴를 클릭하시면 자동으로 다운을 받아 설치를 하게 됩니다. 버전의 확인은 속성 메뉴에서 볼 수 있습니다.

초심을 잊지 말자는 결심

뭔가를 새롭게 시작한다는 것은 항상 두려움과 기대르 동반한다. 항상 시작에 목말라 있는 사람도 아닌데 또 이렇게 뭔가를 시작하려고 하고 있다. 시작할 땐 항상 큰 생각과 결심을 가지게 마련이지만.. 이번에는 그냥 작게 조심스럽게 시작해보려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항상 좋은 생각만을.. 뭐 가끔은 불평불만이 가득할 수도 있겠지만.. 잠깐이라도 내가 쉴 수 있는 곳으로 만들어가보고자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