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8월 1일

아~ 덥다. 이렇게 더운 날 자전거 타겠다고 아침 일찍 일어나서.. 토요일인데 왜 그랬는지.. 아니, 그럴 수  밖에 없었다. 너무 더우니까 낮에 타면 심각한 상황에 빠질 수 있다고도 생각을 했기 때문이다. ㅎㅎ 암튼 8시부터 시작해서 국수역까지 갔다가 돌아왔다. 양평역까지 가보고 싶은데.. 그건 도대체 언제 시도를 하게 될지 모르겠다. 오늘도 엄청 더웠는데.. 내일은 비가 온다는 예보도 있고 […]

Read More

2015-07-26 라이딩

휴~ 1주일 내내 비가 내려서 자전거를 못  탔는데.. 드디어 비가 그치고 오늘 국숙역까지 힘차게? 다녀왔다. 너무 간만이라 적잖이 힘이 들었는데.. 그렇다고 해서 전혀 못탈 정도는 아니었지만 왠지 로드바이크가 타고 싶다는 생각이 강해진 그런 날이었다. 열심히 검색을 해보고 마음에 드는 것도 찾았지만 막상 구입을 하려고 하니 또 걸리는 것이 많다.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로드는 신경도 쓰지 […]

Read More

하남 ~ 국수역 라이딩

어제까지만 해도 양평역까지는 갈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을 했지만.. 오늘 아침 너무 일찍 잠이 깬 후 컨디션이 그다지 좋지 않아서 결국은 국수역 왕복 코스에 만족을 할 수 밖에 없었다. 왕복 55Km 정도는 뭐.. ㅎㅎ 다만 지난 주에 고향집에 다녀오느라 라이딩을 건너뛴 게 아무래도 영향이 있었던 것 같다. 벌써 두번이나 왕복을 했던 코스인데 은근 힘들어서.. 그렇다고 […]

Read More

야간 라이딩 코스

퇴근 후 자전거 타는 코스는 항상 아래의 코스이다. 보통 퇴근 후 저녁을 먹고 나면 8시 반이 넘기 때문에 이 이상의 거리는 내게 무리가 되기 때문에 이 코스를 야간에는 항상 타게 된다. 적당한 업힐과 다운힐이 있어서 쉽지만은 않은 코스이지만 저녁에 이 정도 타고나면 기분도 상쾌해지고 좋다. 간혹 너무 일을 열심히 한 날은 다리가 저리는 경우도 있지만 […]

Read More

법천소공원 ~ 충주댐 완주

동생의 전화 한 통으로 느닷없이 결정된 법천소공원 ~ 충주댐 완주 계획.. 2015년 7월 4일 토요일 무사히 완료를 했다. 더운 날씨였지만 비로 토시와 장갑으로 가려지지 않는 곳은 엄청난 흔적(?)을 남기긴 했는데 그건 그러려니 하는 수 밖에 없지 않을까 싶다. 문막 동생네 집에서 출발을 했다면 더 힘들었을 텐데.. 거기다 거리도 엄청 나기 때문에 문막에서 법천소공원까지는 차에 자전거를 […]

Read More